《나는 한 번 읽은 책은 절대 잊어버리지 않는다》 -카바사와 시온- (스압)

Posted by 괴도 루팡-
2018.01.21 20:38



《나는 한 번 읽은 책은 절대 잊어버리지 않는다》 -카바사와 시온-


오늘은 이 책을 읽었습니다.


사실은 예전에 샀다가 한 번 읽고 책장 어딘가 던져(?) 놓은 책입니다.


오늘 책 리뷰하고는 싶고, 다른 책 읽고도 싶고...


그래서 '이미 읽었던 책을 리뷰하면 되겠군!'


하는 안일한 생각에 꺼낸 그런 책입니다.



^^;


그런데 기억이 안 나네요...


책 제목과 반대인 제 모습을 반성하며.. 결국 한번 더 읽었죠.





잊지 않는 법의 책을 읽고 


바로 잊어버리다니 전 아직 멀었습니다...


ㅠ.ㅠ


그래서 왜 잊게 되었는지 반성하는 자세로


다시 천천히 읽기 시작했습니다.


(이번엔 써먹고 말겠다.)





음, 자극적인 문장이 궁금증을 일으키고


이 책을 사라고 외치고 있는 모습입니다.







사실 전 평소에 에버노트를 활용해 읽었던 책을 기록하고


(핵심 위주)


그 내용을 틈틈이 읽으면서 제 것으로 만들려고 노력하는데요.



이 책은 기억이 안 나는 것으로 보아 없겠지?


역시 기록을 안 했더군요..





 


이 책을 읽으면서 기록한 내용입니다.


일단 전 목차의 큰 장만 써서 흐름을 파악,


각 장마다 저에게 필요한 내용들을 


간단하게 기록하는 편입니다.


그리고 핵심이라고 생각되고 또 제가 기억하고 싶은 문구를


형광펜으로 표시해 놓습니다.



이 책에서 말하길 독서 리뷰도 책을 기억하는데 도움이 된다네요. 


책을 읽는 것이 인풋,


남들에게 소개하거나 다시 기억을 꺼내는 것이 아웃풋.


그 아웃풋이 적어도 3번은 필요하다는 저자의 말이었습니다.





수전증을 뒤로 하고 저자의 소개입니다.


자기계발서는 요즘 의사들도 많이 쓰고 있습니다.


이 책의 저자는 정신과 의사입니다.


심리학에 정통하지 않을까 했는데 주요 저서를 보니 


인터넷 기술에도 정통하군요.





책의 장점 명언으로 시작하는 제 1장..


잊지 않는 독서법의 장점을 말하고 있네요.



* 인터넷 정보 = 시식 / 책= 식사 (지식)


인터넷 검색 등으로 얻는 정보도 중요하고 


책으로 얻을 수 있는 지식도 중요하지만 


그 균형을 맞춰야 한다는 것이 저자의 말이었습니다.


책 값이 아까울 수도 있지만


결국 가격보다 더 중요하다고 말하는 저자..


상식이라고 할 수도 있지만


다시금 그 의미를 되새기게 해주는 말인 것 같네요.



제 1장 읽으면 잊어버리지 않는 독서법 장점

* 양질의 인풋 -> 양질의 아웃풋


* 고민,스트레스 줄여줌 (해결법을 아는 것)


* 머리 좋아짐


* 운명이 바뀐다 (운명의 책을 만나라)


* 미래의 선택지 추가


* 성공한 경영자 = 독서가


* 자기성장


* 즐거움


당연한 말들이 반복되지만..

그만큼 책이 중요하다고 말하고 있습니다.


예전에 《독서불패》 라는 책을 읽어보았는데

(동방불패 아님 ^^;)

결국 책이 짱이다. 그런 결론이었지만...

읽으면서 그 이유를 다시금 새기게 해주는 책이라 좋았습니다.

이 책도 그런 데쟈뷰가...





각 장마다 책에 대한 명언이 소개되어 있습니다.


빌 게이츠는 도서관에서 살았다고 하는 일화를


다시 생각나게 해주네요.


옛날 발명왕 에디슨도 도서관에서 


살았다고 하죠..





책의 목차는 


독서법 장점 / 원칙 / 키워드 / 실천편 / 책 선택법 / 책 구입법


등으로 되어 있습니다.


제2장 독서법의 기본 원칙


* 일주일 3회 아웃풋 -> 기억


* 형광펜 밑줄 / 책 이야기, 추천/ 공유/ 서평, 리뷰


* 틈새 시간 독서


* 속독 < 심독 (깊이있게)

저도 지금 아웃풋 중입니다. 


^^;


(가르치면서 배운다는 의미가 이런 것이었나..)



제3장 독서법 키워드


* 형광펜 + 볼펜


* 홈쇼핑 독서법 = 책 소개


* 소셜 독서법 = 공유


* 리뷰 독서법 = 서평


* 칵테일 독서법 = 아웃풋 염두한 독서


* 제한 시간 정하기 (집중력up)


뇌로 들어오고 밖으로 꺼내는 것이 결국 핵심입니다.

전 1- 에버노트 2- 서평 3- 복습 

이렇게 3번의 아웃풋을 하기로 했습니다.

^^; 쉽지는 않죠...




독서법이 너무 많죠?


저 방법들 이름만 기억해도 지치겠네.. 


하지만 결국 핵심은 간단합니다.


반복이죠.


제4장 독서법 실천편



* 독서 전 전체 파악

* 읽고 싶은 부분부터 읽기

* 저자 만나보기


그리고 책을 쓴 사람을 직접 만나보는 것도 도움이 된다고 합니다.

전 직접 만나 보지는 못했지만..

공부법에 대한 책을 쓴 조승연 씨가 궁금해져

따로 유튜브에서 동영상으로 보니

책으로만 읽은 것과는 색다른 정보를 얻을 수 있더군요.




저자가 분류했습니다.


전 너무 단기 투자를 하는 건가요?


제6장 전자책 독서법


-8가지 장점-

* 휴대 / 보관/ 저렴/ 배송x/ 검색o/ 체크/ 틈새시간/ 글씨조절


* 쌍검 독서법 = 책 + 전자책


전자책의 8가지 장점이 적혀있네요.


단점은 안 나와 있습니다. ^^;


제7장 책 구입법


* 책값 본전? -> 가치 높은 책 걸리도록 많이 읽기


* 책 선택 -> 직감 활용


* 책 정리 -> 필요없는 책은 선물로


예를 들어 10권을 사서 1권 잘 걸리면 


그 한 권에 높은 가치가 부여되어 전체 책값이


적정해진다는 논리입니다...




책 속의 책에 대한 명언으로 글을 마무리.


중간에 쓸데 없는(?) 이야기로 스크롤의 압박이..




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
  1. 책 읽기를 죽도록 싫어하던 독서기피자가 일본 최고 독서의 신이자 베스트셀러 작가가 된 비결이라니!!
    정말 느낌표인데요? 그리고 '책은 가장 조용하고 변함없는 벗이다. 책은 가장 쉽게 다가갈 수 있고, 가장 현명한 상담자이자, 가장 인내심 있는 벗이다' 라는 문장이 시 같고, 정말 의미가 있는것 같습니다.

    소개해주신 책을 기회가 되면 한번 읽어보고 싶네요^^
    좋은 책을 덕분에 잘 알고 갑니다.
    • 네 ㅎㅎ 요즘 자기계발서는 일본과 미국에서 많이 나오는 것 같습니다. ㅎㅎ

티스토리 툴바