《당신이 무슨 생각을 하는지 알고 있다》-릴리안 글래스-

Posted by 괴도 루팡-
2018.01.16 19:47


이 책의 저자는 신체언어 전문가라고 한다.


임상실험 경험을 바탕으로 쓴 책이라고 하니 조금 믿음이 간다.


(상담소가 미국에 있으니.. 미국인이겠지? ^^;)


텔레비전과 각종 매체에서 활발히 활동을 하고 있다고 한다.


쓴 다른 책으로는 《코드리딩》, 《상대의 코드를 해킹하라》가 있다.


이 책에서는 크게 


언어 / 표정 / 몸짓 / 말투


이 네 가지로 상대를 파악하는 법을 알려준다. 


1. 언어


목소리 / 말투 / 단어 / 내용


언어에서는 이러한 네 가지 정도가 큰 힌트가 된다.


자세한 내용은 소개하지 않겠지만 


잠시 생각해보면 거짓말을 할 때 목소리가 떨린다.


말투에서 기분이 보이고 


단어에서 그 사람의 관심사나 지식 수준이 보인다.


이 정도로 상식적인 내용이다.




2. 표정


표정에서는 크게 입과 시건, 그리고 눈썹 등을 잘 관찰하면 된다고 한다.




3. 몸짓


팔과 다리 등을 관찰하는 것이 좋다고 한다.


몸짓은 거짓말을 하지 않는다는 것이 저자의 생각이다.


감정이 몸으로 드러나 그렇다는 것이다.




4. 말투


말투의 높낮이의 특징을 파악한다.




<10가지 사람 파악법>


  1. 과거 경험
  2. 말투
  3. 상대방 반응
  4. 자신의 느낌
  5. 주변 의식
  6. 좋은 사람을 주위에 둔다
  7. 세심한 관찰
  8. 기억력
  9. 신중
  10. 친한 친구


이 책에서는 14가지 성격의 유형을 정리하고 있는데


솔직히 다 기억을 못할 것 같아서 기록해두지 않았다.


사람을 파악하는데 위의 10가지 행동이 도움이 된다는 내용이다.


과거의 경험에 비추어 현재를 파악하거나


직관적인 느낌(직관도 경험에서 나오는 것이다.)을 중요시한다든지


그런 것이 사람을 파악하는데 도움이 된다.



 


-책과는 상관 없는 내용이지만-


개인적으로


내가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하는 것은


바로 자신을 관찰하는 것이다.


내가 기분 나쁠 때 어떤 언어를 쓰고 또 말투, 표정과 몸짓을 하는가-


이것을 마치 다른 사람이 자신을 보듯이


객관적으로 관찰을 하자.


그러면 자신을 미루어 남을 알 수 있게 된다.


예를 들어


내가 손톱이 길어 있는 것을 보았다.


그 이유는 손톱 깎는 것에 별로 신경을 쓰지 않거나


청결에 목 매지 않는 성격인 것일까?


(그,그렇다 ^^;;;)


이렇게 생각을 해보면...


다음에 우연히 친구의 긴 손톱을 보았을 때.


저 친구는 왜 손톱을 길렀을까에 대한


이유 하나를 바로 떠올릴 수 있는 것이다.



 물론 손톱 뿐만 아니라 헤어 스타일, 악세사리, 취미, 체형 


이 모든 것이 관찰 가능하고 


또 자신을 관찰한다면 언제 어디나 가능하다는 것이다.


개인적으로 추리력, 관찰력 이런 것에 관심이 많아


한번 읽어본 책이었다.



당신이 무슨 생각을 하는지 알고 있다
국내도서
저자 : 릴리안 글래스(Lillian Glass) / 이은희역
출판 : 큰나무 2017.10.19
상세보기





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
  1. 오늘 소개해주신 책의 저자는 신체언어 전문가 라고 하니' ' 좀 특별하신 분 인 것 같습니다^^
    나를 거울로 삼아 특성들을 객관적으로 관찰하면? '자신을 미루어 남을 알 수 있게 된다.' 라는 말씀에 공감하고 배우고 갑니다-

    정말 해봐야겠어요. ㅎㅎ
    제 버릇들을 보면 남의 버릇을 보고 이사람은 이렇구나
    빨리 캐치를 할 수 있고, 대인관계에도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.
    • 네 관찰하는 법에 대한 다른책도 소개하겠습니다. ㅎㅎ
  2. 사람들의 생각을 파악할수 있는
    좋은 내용들 같습니다..
    덕분에 좋은 책 소개 잘보고 갑니다..